스토리캐스트

홈 > 굿네이버스 소개 > 스토리캐스트 > 스토리 상세

[ 두껍이에게 헌집 주기 ]

2005년부터 매월 1회 소외된 아이들을 위해 소중한 시간을 할애하고 있는 한국토지공사. 지난 7월, 그들은 아이들을 위해 특별한 일을 벌였다. 그것은 하늘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낙후되고 열악했던 아이들의 공간이 깨끗하고 따뜻한 ‘희망 공간’으로 대변신!!


 6월 23일부터 7월 4일까지 2주에 걸친 하늘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작업. 굿네이버스 대구지부와 한국토지공사 직원들은 바쁜 업무를 잠시 뒤로 하고, 아이들을 위해 두 팔을 걷어부쳤다. 으쌰으쌰~ 직원들은 이른 아침부터 늦은 저녁까지 하루는 짐나르기, 하루는 도배, 또 하루는 청소를 하며 센터의 변신을 책임졌다.


다들 시원한 사무실에서 가만히 앉아서만 일하던 터라 리모델링 작업은 결코 쉽지 않았다. 그러나  하늘지역아동센터의 착한 ‘일꾼들’은 역시 달랐다. 처음 도배를 하던 날, 군데군데 풀칠이 안되 전문적으로 도배하는 분들께 혼나기도 여러번, 흑흑. 하지만 지금은 자기 집 도배도 직접 하겠다며 난리다. 점점 변해가는 센터의 모습에 일꾼들은 있는 힘을 다해 일을 했다. 그래도 안타까웠던 건, 공사로 인해 선풍기와 에어컨이 작동되지 않았다는 것. 푹푹 찌는 더위에 얼굴이며 옷은 금새 땀으로 젖어버렸다. 리모델링 기간 동안 지역아동센터의 주인인 아이들도 틈틈이 나와 선생님들을 도우며 작은 일꾼으로써 몫을 톡톡히 하였다.



[ NEW 하늘지역아동센터의 집들이 날 ]

 7월 15일! 새롭게 변모한 하늘지역아동센터의 집들이가 열리는 날!

집들이 두시간 전, 아이들은 손님맞이 준비에 분주했다. 맛있는 음식도 차려놓고, 구석구석을 청소했다. “두껍아 두껍아~ 헌집 줄게. 새집다오!” 노래를 부르며 리모델링에 힘쓴 사람들의 손도장을 쿡쿡 찍어 멋진 작품을 만들어 붙였다.

 
대변신한 하늘지역아동센터는 폼나는 커팅식도 진행하였다. 커팅식 중 슬쩍 고개를 내밀며 하늘지역아동센터 안을 이리저리 살피는 사람들. 커팅식을 재빠르게 진행하고 사람들은 달라진 하늘지역아동센터의 곳곳을 누볐다.

“우아~ 구름 벽지가 넘 예뻐요.”
“여기 하늘지역아동센터 맞나요?”
아이들이 가장 좋아한 건 벽지였다. 단조로웠던 이전의 벽지를 알록달록한 색상과 무늬가 들어간 벽지로 바꾼게 단연 돋보였다. 선생님들도 나이를 잊은 채 아이들과 손바닥을 치며 기뻐했다.



몰라보게 달라진 센터를 둘러보며 즐거운 수다에 시간가는 줄 모르던 사람들. 좀 더 있다 가겠다는 몇몇 아이들은 저녁이 되어서야 집으로 향했다.
정겹고 아늑한 이곳에서 앞으로 아이들이 더욱 즐겁게 공부하고 뛰놀길, 이름만큼 드높게 아이들의 꿈이 자라나길.

                                                                                                         글. 홍보팀 안성희 간사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
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후원하기

  • 발행
  • 2008-08-01
스토리캐스트 메인으로

인기글

글목록

뉴스레터 신청하기

개인 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팝업 닫기
1. 개인정보 수집·이용 목적
- 사회복지법인 굿네이버스, 사단법인 굿네이버스 인터내셔날(이하 '우리 단체')이 이용자(이하 '회원')에게 공동으로 제공하는 goodneighbors.kr의 정기 웹진 및 비정기 행사안내 소식지 e-mail 발송
- e-mail 및 SMS를 통한 우리 단체의 새로운 서비스나 이벤트 정보고지
- 인구통계학적 분석자료(이용자의 연령별, 성별, 지역별 통계분석)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 이메일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회원의 동의하에 수집된 개인정보는 회원 자격이 유지되는 동안 보유 및 이용되며, 해지를 요청한 경우에는 재생할 수 없는 방법에 의하여 디스크에서 완전히 삭제하며 추후 열람이나 이용이 불가능한 상태로 처리됩니다. 단, 우리단체는 개인정보 도용 등으로 인한 피해 발생시 복구와 피해자 보호 등을 위해 회원의 이름, 이메일, 핸드폰번호는 수신해지한 날로부터 최대 14일 동안은 임시로 보관할 수 있으며 이후에는 재생할 수 없는 방법 으로 완전히 삭제합니다. 또한 아래의 각호에 해당되는 경우는 예외로 합니다.
- 첫째, 상법 등 법령의 규정에 의하여 보존할 필요성이 있는 경우
- 둘째, 개별적으로 회원의 동의를 받은 경우

온라인문의

홈페이지 ID
갖고 있는 정기후원
회원입니다!

정기적인 후원을
하고 있지 않아요!

기업 담당자
입니다!

온라인문의I회원 유형을 선택해주세요

후원회원일 경우, 홈페이지 1:1 문의(로그인 필요)를 통해 문의하시면,
보다 빠르고 정확한 응대가 가능하오니 1:1 문의를 이용해 주세요.

정기후원이어도 홈페이지 가입을 하지 않으신 분은 홈페이지 회원가입 후 1:1 문의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문의 닫기

안내

아이디를 입력하세요.

팝업닫기